파티마


 
파티마 축일[5/13]  
비핵화와 평화의 흐름이 
지금처럼 그대로 이어지길.